본문 바로가기
자연이 그린 그림

그런 것

by 아리수 (아리수) 2022. 3. 14.

삶이란 늘 그런 것이었다.    꽃길만의 평탄한 것만이 아니었다. 

'자연이 그린 그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심(心)가는 대로  (8) 2022.08.25
낮은 곳으로...  (0) 2022.05.01
겨울에 피는 꽃  (0) 2021.12.15
추색  (0) 2021.11.20
바람이라면...  (0) 2021.11.07

댓글0